직장인이라면 가슴속에 사직서 하나쯤은 품고 산다는 말이 있습니다. 그만큼 언제나 생각은 퇴사를 하고싶지만 막상 그만두기가 쉽지 않은게 직장 생활인데요. 하지만 퇴사를 마음먹고 실행하게 된다면 거침없이 진행되는게 바로 퇴사입니다.

일반적으로 사직서는 퇴직일전 30일 이전부터 제출하게 되는데요. 퇴직 30일전에 노동법상 30일전 통보의 의무는 없습니다(해고예고의 의무, 해고전 30일전 통보) 새로 내가 하던 업무를 정리 및 새로운 직원에게 업무를 인수인계하는 기간이 필요하기 때문에, 통상적으로 사직서 제출 또한 30일 이전에 하는게 좋습니다.

또한 30일전 사직서 제출은 회사에서 사직서 수리 여부와 상관없이, 사직서 제출(의사전달) 30일 이후에는 자동으로 그 효력이 발생하게 되어, 원하는 날짜의 퇴직을 보장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직서 작성

사직서 작성 방법

사직서 작성 방법은 간단합니다. 사직서 작성시 무조건 들어가야할 내용은 퇴직사유 인데요. 퇴직사유에 권고사직 또는 회사의 문제로 인해 퇴직했을시엔 실업급여를 신청 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개인 사유로 퇴직한다면, 회사에서 그런 내용을 허용 해줄리 없습니다.

일반적인 퇴사 사유로는 일신상의 이유로, 개인상의 사유로, 건강상의 사유로 라고 간단하고 두루뭉실하게 작성을 합니다. 나가는 마당에 할말을 해야겠다! 해서 사직서에 작성 하는것보다 퇴직은 좋게 좋게 나가는게 좋습니다.

추후에 다른 기업에 취업했을 때 같은 직종에서 일한다면 언젠간 만날 일이 생기기 때문입니다! 만약 꼭 풀고 싶다면, 사직서 제출 전에 담당자와 최후의 면담을 하는 게 오히려 문제 개선이 될 수도 있고 속 시원히 회사를 나오는 방법 일 수도 있습니다.

사직서 양식 다운로드

회사에서는 사직서를 제출할때, 기안을 올려서 제출하거나, 사직서를 직접 제출하기도 하는데요. 회사에서 정해져 있는 사직서 양식이 있다면, 그 사직서 양식에 작성을 하면 되지만, 아무래도 담당자에게 양식을 달라는 말을 먼저 하기가 쉽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양식이 없다면, 하단의 무료 사직서 양식을 다운로드 받아서 작성하시길 바랍니다.


퇴직금 관련글